일본반응저장소는 매일 10시 22시에 업데이트 됩니다. 사이트 즐겨찾기와 댓글은 저희에게 큰 힘이 됩니다!!

(일본반응) 일본 중학교 교과서 검정, 평균 페이지 수 「유도리 교육」시대에 비해 50퍼센트 증가

야후 재팬 뉴스 “일본 중학교 교과서 검정, 평균 페이지 수 「유도리 교육」시대에 비해 50퍼센트 증가”의 일본 네티즌 반응을 전달해드립니다.

1: 일본 네티즌 2020/03/24

문부 과학성은 24일, 2021년도부터 전국 중학교에서 사용되는 교과서의 검정 결과를 공표했다. 동년도부터 실시되는 새 학습 지도요령에 따라 편집된 첫 교과서로, 그룹 활동 등의 장면이 많이 실렸다. 3년간 배우는 9과목 (도덕 제외)의 평균 페이지 수는 합계 1만 페이지를 넘어, 학습 내용을 삭감한 「유도리 교육」시대에 비해 50퍼센트 증가했다.

새 지도요령은, 전교과서에서 「주체적・대화적으로 깊은 배움」(액티브 러닝)의 실현을 목표로 내걸고 있다. 이번에, 검정을 받은 교과서는, 학생이 토론하고, 생각을 발표하는 등 새로운 수업에 맞춘 정중한 기술이 눈에띄며, 3년간 총 9과목의 평균 페이지 수는, 지난 2014년도 검정에서 844페이지 늘어난 합계 1만 261페이지가 됐다. 「유도리 교육」시절인 2014년도 검증에서는 합계 6944페이지 였다.

교과목별로는, 사회과는 타케시마(시마네현)과 센카쿠 열도(오키나와)를 「일본 고유 영토」라고 하는 등 모두 19점의 교과서가 영토 교육을 충실히했다. 영토는 지난회 검정에서도 전 교과서가 채택했지만, 문부성은 새로운 지도 요령에 영토 기술을 명기. 그 때문에, 지난회와 비교해서 기술 페이지를 늘린 교과서가 많았다.

영어는 초등학교 고학년부터 교과화로 내용이 어려워진다. 3년간 새롭게 교과서로 배우는 영어단어는 평균 약1650개가 된다.

논리적인 사고를 키우는 프로그래밍은 기술과 수학, 이과 교과서에 실렸다. 신문을 사용해 문장의 구성과 사회적 과제를 생각하는 NIE(신문 활용 학습)은, 국어나 도덕 등에 더해 수학과 과학에도 등장했다.

이번에는 총 115점의 검정 신청이 들어왔다. 기술 내용 등에 4775건의 검정 의견이 붙었지만, 106점이 합격했다. 5점은 신청을 취소했고, 사회과와 기술 등 총 4점은 불합격했다.

https://headlines.yahoo.co.jp/hl?a=20200324-00050173-yom-soci

 

2: 일본 네티즌 2020/03/24
몇 십년 전의 소재야

 

3: 일본 네티즌 2020/03/24
문부 과학성이 말하는 것은 결국 탁상공론 밖에 안된다고 생각함.
영문 모를 짓은 그만둬라
선생님 부담만 늘어난다.

 

4: 일본 네티즌 2020/03/24
액티브 러닝은, 꾸준히 공부하고 싶은 사람이나 지식을 체계적으로 익히고 싶은 사람에게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시대가 그걸 원하니 어쩔 수 없겠지만

 

5: 일본 네티즌 2020/03/24
프로그래밍은 기술이라면 몰라도, 수학이나 이과가 아니잖아.
액티브 러닝이라는 것도, 뭔가 갖다 붙인것 같은 느낌이 드네

 

6: 일본 네티즌 2020/03/24
NHK 초등학교 대상 이과 프로그램은 마지막에는 여러분도 생각해 보자로 끝납니다.
다음은 학교 수업에서 라는 식인데, 새로운 것을 학습한다는 설렘을 잃은 느낌이 듭니다. 교과서도 중요한 건 써놓지도 않이서 참고서 봐라 식이 되어 버린 것 같습니다.

 

7: 일본 네티즌 2020/03/24
교과서로 지시받은 수동적 액티비 러닝이 어느정도 효과가 있을까요
참가자 전원이 목적을 공유 하지 않는 이상 그룹 활동은 성립하지 않는다.

 

8: 일본 네티즌 2020/03/24
일본 교육 특징, 「모두 같이 공부합시다. 할수 있는 사람은 못하는 친구를 가르쳐 줍시다」에 손발을 맞춰서, 교육이 더욱 촉진되겠네요. 또한 우수한 아이들 키우는 일도 안되구요. 점점 세계에서 뒤쳐져 갈 듯 합니다.

 

9: 일본 네티즌 2020/03/24
수업시간 내에 AL하기 위해 같은 시간・그 이상의 사간의 예습을 해야되겠네 ..

 

10: 일본 네티즌 2020/03/24
이게 뭐가 액티브야?
잘하는 아이에게는 부정적인 고통이 강요될뿐
11: 일본 네티즌 2020/03/24
그룹 워크?
학교에 가는게 점점더 싫어지네

 

12: 일본 네티즌 2020/03/24
지나친 지도는 안되겠지만, 선생님이 제대로 화낼 수 있도록 되돌려야 한다.

 

13: 일본 네티즌 2020/03/24
액티브 러닝이라는게, 사람들 앞에서 말하는 게 서툰 아이에게는 형편없이 불리한 학습 시스템

 

14: 일본 네티즌 2020/03/24
페이지를 늘려도 중학생은 읽을 겨를이 없어요.

 

15: 일본 네티즌 2020/03/24
소란스러운 액티브 러닝

 

16: 일본 네티즌 2020/03/24
액티브 러닝을 싫어하는 일본애들은 꽤 많다. 교과서 안에 많이 포함시킨 이유도 그 영향일거다. 하지만, 이렇게 넓고 다양하게 걸쳐 학습 해야하는 것이, 무리인 학생도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17: 일본 네티즌 2020/03/24
필요없어 필요없어. 요즘 애들은 바보니까.

 

18: 일본 네티즌 2020/03/24

정치랑 인터넷상의 할아버지, 아저씨, 아줌마가 전혀 대화가 안되니까
액티브 러닝
대화중시
중요하다

옳다

 

19: 일본 네티즌 2020/03/24
대화도 중요하지만, 좀더 애국심과 일본인의 자랑을 연마하도록 교육하지 않으면, 엉터리 ㅇ리본인만 양산됩니다. 예를 들면 한류를 좋아하는 애들처럼. 이래서는 안됩니다.

 

20: 일본 네티즌 2020/03/24
대화 중시 수업인 액티브 러닝도 하면서 기존 내용은 줄이지 않는다… 이거 어떻게 해도 교과서 내용 못끝내는거 아니야?
21: 일본 네티즌 2020/03/24
아직 기초적인 지식을 익히지 않은 단계인 중학생에게는, 액티브 러닝은 필요없다고 느낀다.
결론이 나지 않고, 뭐를 배운지 모르는 채 시간이 흘러 버리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22: 일본 네티즌 2020/03/24
하나하나 귀찮아 요즘 교과서
연극처럼 꾸며져서 말이지
영어도, 뭐가 단원인지 알 수가 없어 ㅋㅋ
가장 알기 쉬운건, 일문일답 형식의 문제집… 이라고 ㅋㅋ

 

23: 일본 네티즌 2020/03/24
의무 교육 전용 타블릿을 개발하면된다
간단한 일에 이권이 얽히니까 실현되지 않는다
교과서 같은 무거운 거 들고 다닐 시대는 아니다
문과성이 필요없다.

 

24: 일본 네티즌 2020/03/24
액티브 러닝해도 수험에 도움도 안된다.

 

25: 일본 네티즌 2020/03/24
도덕은 늘려야한다.
배려있는 사람이 줄어들었다.

 

26: 일본 네티즌 2020/03/24
교활하고 말 잘하는 놈은 귀찮아.

 

본문 : https://headlines.yahoo.co.jp/hl?a=20200324-00050173-yom-soci

일본반응저장소 홈페이지 : http://il-ban.com/
일본반응저장소 유튜브 채널 : http://www.youtube.com/c/일본반응저장소